Skip to main content

홍보센터

Ericsson-LG에서 제공하는 News입니다.

미디어 관련문의

Email: elg.communications@ericssonlg.com

에릭슨, LTE 상에서 비디오/ TV 방송 시연

  • Date: 2012.02.29

- MWC에서 컨텐츠를 가입자들에게 라이브로 방송하는 LTE 신기술, eMBMS 시연


- 방송 서비스를 가능하게 하면서, 주파수 및 모바일 네트워크 효율성 향상


2012년 2월 29일 (수)-세계적인 통신 솔루션 및 서비스 기업인 에릭슨(Ericsson)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고 있는 2012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에서 퀄컴과 함께 멀티미디어 방송 멀티캐스트 서비스(eMBMS)를 시연한다.

eMBMS는 LTE 네트워크를 이용하여 수많은 사용자에게 방송 컨텐츠를 동시에 효율적으로 배포할 수 있는 기술이다. 이 새로이 떠오르고 있는 LTE용 방송기술은 인기 있는 멀티미디어 컨텐츠를 가입자에게 스트리밍 방식으로 전송하거나, 비 피크타임에 전송해 모바일 디바이스 메모리에 저장된 형태로 있다가 사용자가 원할 때 시청하는 방법으로 제공할 때 모두 비용을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다.

eMBMS 기술을 도입하며 통신사들은 기존의 주파수를 효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으며 네트워크의 부하도 줄일 수 있게 된다. 이를 통해 통신사들은 라이브 TV, VOD, 팟캐스트 서비스를 제공할 때뿐 아니라, 수많은 모바일 디바이스 및 셋탑박스의 소프트웨어를 업그레이드 할 때도 효율성을 최대화 할 수 있게 된다.

eMBMS는 특히 수백만 명의 사용자가 동일한 컨텐츠를 동시에 시청하게 되는 음악 콘서트나 스포츠 경기 등의 실시간 행사에서 더욱 유용하며, 다양한 카메라 앵글에서 잡은 화면처럼 부가적인 컨텐츠를 LTE 디바이스 사용자들에게 방영할 때도 효과적이다.

에릭슨 네트워크 사업부의 요한 위베리(Johan Wibergh) 수석부사장은 “에릭슨은 여러 통신사, 퀄컴, 그리고 다수의 다른 기업들과 협업해 eMBMS를 개발했으며, 이 부상하는 신기술이 탄력을 받고 있는 것에 대해 기쁘게 생각한다” 라고 말했다.

퀄컴의 수석부사장이자 글로벌시장개발본부 총괄인 페기 존슨(Peggy Johnson)은 “우리는 eMBMS가 기하급수적으로 팽창하고 있는 모바일 멀티미디어 및 애플리케이션 다운로드 트래픽 증가세에 대응할 수 있는 주요 방안이 될 것으로 믿고 있다. 우리는 우리의 LTE 칩셋 제품 포트폴리오에 eMBMS의 모든 기능을 완전히 통합해, eMBMS 상용화를 위한 길을 여는 데 집중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이러한 목표를 위해 에릭슨은 LTE의 기본 역량을 확장하고, 유니캐스트 (특정 수신자에게 송신)뿐 아니라 브로드캐스트 (다수의 수신자에게 송신) 서비스를 가능하게 만들어 모바일 브로드밴드 분야에서의 기술 리더십을 계속 유지할 것이다. eMBMS가 지원되는 상용제품은 2014년에 글로벌 시장에 출시될 것으로 예상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