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main content

홍보센터

Ericsson-LG에서 제공하는 News입니다.

미디어 관련문의

Email: elg.communications@ericssonlg.com

에릭슨, 커넥티드 트래픽 클라우드 솔루션으로 도로교통 안전 강화

  • Date: 2015.03.03

Ÿ 도로교통 당국, 운전자와 통신하고 실시간으로 차량으로부터 정보를 수집하게 됨으로써, 트래픽 관리의 효율화와 도로교통 안전 도모

Ÿ 커넥티드 트래픽 클라우드 솔루션, 매니지드 클라우드 플랫폼으로서 연결된 차량과 도로교통 당국간의 양방향 데이터 공유를 지원

Ÿ 차량 충돌과 교통 혼잡은 도로교통 당국이 해결해야 가장 숙제

에릭슨(NASDAQ: ERIC, CEO 한스 베스트베리, Hans Vestberg) 교통 안전과 차량 흐름을 개선하기 위해 커넥티드 트래픽 클라우드 솔루션을 출시한다. 커넥티드 트래픽 클라우드 솔루션은 메니지드 클라우드 플랫폼으로서, 연결된 차량과 도로교통 당국간의 양방향 데이터 공유를 지원한다. 도로교통 당국은 커넥티드 트래픽 클라우드를 통해 그들이 필요로 하는 모든 데이터에 접근이 가능하며, 잠재적인 인명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운전자들에게 차량 운전 안내를 제공하는 통신 수단으로 활용할 수도 있다.

차량은 사람과 사물의 이동을 지원하며 우리의 삶에 있어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지만, 세계보건기구의 최근 자료에 의하면 매년 교통 사고로 인해 124만명의 사망자가 발생하고 있다. 또한 더욱 생산적으로 사용될 있음에도 불구하고 교통 혼잡으로 인해 낭비되는 시간과 연료 소비로 인한 비용 그리고 비즈니스 비용은 미국에서만 매년 천억달러 이상으로 추산된다.

커넥티드 트래픽 클라우드의 주요 대상 고객은 도로상의 센서들과 카메라들에서 제공되는 제한된 데이터에 의존하고 있는 도로교통 당국이다. 또한 자동차 애프터마켓, 이동식 GPS 기기와 스마트폰 네비게이션 등을 통해서도 도로상의 정보에 대한 추가적인 입수가 가능하다.

오늘날 도로교통 당국은 이러한 방식으로 수집한 데이터를 활용하여 신호등을 제어하는 것과 같은 방식으로 차량 흐름을 관리한다. 하지만 당국은 데이터를 활용하여 운전자들이 차선 폐쇄나 도로 공사와 같은 도로상의 위험 요소들을 사전에 피할 있도록 도와주는 차량 운전 안내를 추가적으로 제공해야만 한다.

커넥티드 트래픽 클라우드는 도로교통 당국과 운전자간의 정보 교류를 획기적으로 향상시킨다. 당국은 현재 라디오 방송과 도로변의 디지털 사이니지에 의존하지만, 커넥티드 트래픽 클라우드는 연결된 기기의 스크린을 통해 운전자들과 주도적이고 위치에 기반한 정보 교류를 지원한다.

게다가 커넥티드 트래픽 클라우드는 운전자가 공유하고자하는 연결된 차량과 기기로부터의 실시간 데이터를 종합하고 분석하는 도로교통 당국의 능력을 매우 향상시킨다.

에릭슨의 산업 정부기관 담당 총괄인 오르바르 허티그는  “인포테인먼트 도로교통 안전 개선을 위한 정부의 다양한 규제안을 요구하는 소비자 수요와 맞물려, 모바일 연결성은 차량에 반드시 필요한 기능이 되었다. 이러한 결과로 교통 흐름을 관리하고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기 위한 도로교통 당국의 능력을 향상시키기 위해 차량은 주요한 데이터 원천이 되고 있다. 커넥티드 트래픽 클라우드는 데이터가 공유될 있는 수단이다.”라고 말했다.

커넥티드 트래픽 클라우드는 애플리케이션, 서비스 구현, 연결성 관리 그리고 컨설팅 시스템 통합 서비스로 구성되어 있다. 이러한 개별 요소들은 커넥티드 비히클 클라우드나 선박 ICT 클라우드와 같은 다른 산업용 매니지드 클라우드 플랫폼에서 이미 검증되었다.

커넥티드 트래픽 클라우드를 출시함으로써, 에릭슨은 교통 흐름을 완화하고 도로교통 안전을 강화하기 위해 연결된 차량으로부터 데이터가 공유되는 열린 생태계가 조성되기를 희망한다.